오거돈 부산시장 “우리 동네 영웅, 약사님들 힘내십시오!”

- 코로나19 위기 속에 이어지는 ‘현장 중심’ 소통 행보

이종훈 기자 | 기사입력 2020/03/17 [16:20]

오거돈 부산시장 “우리 동네 영웅, 약사님들 힘내십시오!”

- 코로나19 위기 속에 이어지는 ‘현장 중심’ 소통 행보

이종훈 기자 | 입력 : 2020/03/17 [16:20]

 

공적유통마스크 5부제가 시행된 지 9일째를 맞은 오늘(17일) 오전, 오거돈 부산시장이 동구 초량동에 위치한 부산광역시약사회관을 찾았다.

 

지난 9일부터 출생연도 끝자리에 따라 마스크 구매날짜를 정하는 ‘공적마스크 구매 5부제’가 시행되면서 일선 약국에서는 약국 본연의 업무가 마비되는 등 운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에 부산시는 1인 운영 약국에 공무원을 배치해 현장을 지원해오고 있다.

 

약사회관을 찾아 변정석 부산시약사회장을 만난 오거돈 시장은 “지난 한 주간 잘 대응해주신 회장님과 3천여 명 약사님께 부산시민을 대표해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격려했다. 이어 “시행 초기 어려운 상황에서도 남다른 사명감을 가지고 적극 협조해주셔서 감사하다”면서 “애로사항이나 개선사항을 말씀해주시면 현장의 목소리가 적극 반영되도록 하겠다”라고 당부했다.

 

변정석 부산시약사회장도 “시에서 먼저 인력지원에 나서줘서 실질적으로 많은 도움이 되었다”며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어 마스크 배송을 위한 차량과 포장인력 지원, 확진자가 다녀간 약국 클린존 지정 등을 건의했다.

 

오 시장은 “말씀해주신 건의사항은 적극 검토하겠다”면서 현장의 어려움에 공감한 뒤 “시와 약사회가 힘을 모아 코로나19가 종식될 때까지 마스크 문제는 함께 대응해나가자”고 결의를 다졌다.

 

이어 오 시장은 연산동에 위치한 한 약국을 깜짝 방문하기도 했다. ‘마스크 전쟁’ 최일선에 있는 약국을 직접 찾아 현장의 생생한 이야기를 청취한 오 시장은 “밤낮없는 문의와 방문으로 힘드신 것을 안다. 안타깝고, 미안하고, 고맙다”며 약사들을 격려하고, “조금만 더 힘을 내달라”고 부탁했다.

 

또한, 약국을 방문한 뒤 개인 SNS에 “의료진들과 관계자들, 불편을 감수하는 격리자들, 희망을 나누는 시민들, 약사 여러분들 모두가 이 세상을 아름답게 만드는 고마운 영웅들”이라며 글을 올리기도 했다.

 

한편 오거돈 시장은 코로나19 확산 이후, 현장에서 적극 소통하고 시민들의 불안 해소를 위한 현장 중심 행보를 이어나가고 있다. 이에 부산시 공무원들도 마스크 5부제가 시행된 첫날부터 1인 약국 위주로 현장 일손 지원에 나서는 등 민관이 뭉쳐 코로나19 위기를 이겨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포토뉴스
메인사진
크랙시, HIM 화보 공개.. 스페셜 앨범 제작 프로젝트 진행 중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