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베르나르다 알바' 초연배우 8명 돌아온다!

송경민 기자 | 기사입력 2020/11/02 [11:37]

뮤지컬 '베르나르다 알바' 초연배우 8명 돌아온다!

송경민 기자 | 입력 : 2020/11/02 [11:37]

 

 사진 제공 / ㈜브이컴퍼니

 

2018년 국내 초연한 뮤지컬 ‘베르나르다 알바’가 2021년 돌아온다. 이에 공연제작사 (재)정동극장과 (주)브이컴퍼니는 ‘베르나르다 알바’의 캐스팅을 일부 공개했다. 2021년 뮤지컬 ‘베르나르다알바’에 합류한 초연배우는 정영주, 황석정, 이영미, 오소연, 김국희, 전성민, 김히어라, 김환희가 다시 의기 투합, 총공세를 펼칠 예정이다.


뮤지컬계의 매진 원정대로 불리는 이들은 지난시즌 티켓오픈 2분만에 전석 매진이라는 놀라운 신화를 보여주었다.

 

또한, 국내 초연 당시 뮤지컬계를 대표하는 여성 배우 10명이 출연해 화제가 되며, 제3회 ‘한국 뮤지컬 어워즈’에서 소극장 뮤지컬상·여우주연상·여자신인상·음악상 4관왕을 차지한 바 있다.

 

뮤지컬 ‘베르나르다 알바’는 20세기 스페인을 대표하는 시인이자 극작가 페데리코 가르시아 로르카(Federico García Lorca)의 희곡 ‘베르나르다 알바의 집’을 원작으로 하는 작품으로 뉴욕 브로드웨이의 유명 작곡가 마이클 존 라키우사(Michael John LaChiusa)에 의해 넘버 20곡의 뮤지컬로 재탄생 된 ‘베르나르다 알바’는 공연소식 알림과 동시에 큰 관심을 받고 있다.

 

2021년 정동극장 무대에 오르는 ‘베르나르다 알바’는 초연에 충실하면서도 한층 업그레이드된 공연으로 새롭게 돌아올 예정이다. 지난 공연을 이끌어온 베테랑 스텝진들이 재 합류해 공연의 퀄리티를 보장, 2021 HOT TOP 뮤지컬 ‘베르나르다 알바’ 의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메인사진
'힘을 내고 일어나라' 본격적인 역주행 ‘에이리얼(AREAL)’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